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2 오후 05:29: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공단
쿠어스텍코리아(유)와 FDI 45백만불 투자양해각서 체결
경북도, 구미시
온라인 뉴스부 기자 / 입력 : 2018년 07월 02일(월) 17:09
ⓒ 경북문화신문
경상북도와 구미시가 2일 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쿠어스텍코리아(유)와 FDI 4천5백만불, 신규고용 120명을 내용으로 하는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장세용 구미시장, Tim Wampler 쿠어스텍(주) 부사장, 황중하 경북도 투자유치실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100% 외국인 투자기업인 쿠어스텍코리아(유)는‘07년 6월 구미 외국인투자지역에 입주해 반도체 세라믹 부품을 생산하고 있다.
삼성전자, 어플라이드머터리얼즈, 램리서치 등에 납품하고 있으며 연간 2천만불을 수출해 26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대표적인 중견기업이다.
이번 투자는 반도체 세라믹 부품의 수요를 맞추기 위해 구미 외국인투자지역내 1만7,820㎡의 부지에 생산 공장을 증축, 이곳에서 생산된 제품 90% 이상을 미국에 수출할 계획이다.제품에 사용되는 소재는 파인세라믹스 재질로써 성형, 소성, 가공의 공정을 거쳐 완성된다.
도는 쿠어스텍코리아(유)처럼 첨단기술을 갖고 있는 외국인투자기업을 유치해 국내 기업들과 상호협력을 통한 구미 산업단지의 발전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쿠어스텍코리아(유)가 입주해 있는 구미 외국인투자지역은 ‘02년 11월 지정돼 일본을 비롯한 4개국 20개 기업이 입주해 있으며, 3천500여명의 근로자들이 생산 활동에 종사하고 있다.
한편, 1910년에 설립된 모기업인 쿠어스텍(주)는 미국의 콜로라도주 덴버에 본사를 두고 있다.
전 세계 50개국에 6천여 명의 직원을 두고 첨단소재를 이용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으로 100여년의 축적된 기술을 응용해 세계 경제의 모든 산업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황중하 도 투자유치실장은 “쿠어스텍코리아(유)의 투자는 4차 산업혁명의 기반기술이 되는 반도체 세라믹 부품산업을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민선7기 목표인 투자유치 20조원, 일자리 10만개를 만들기 위해 유치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 했다.
온라인 뉴스부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일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겨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경북교육청, 감사평가 5년 연속 최우수
오피니언
기고>알록달록 단풍구경, ‘등산’ 아는 만큼 안전하다
사람들
제11회 구미시민 한마음족구대회가 4일 선산고등학교에서 관내 읍면동 및 동호인..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임한혁)이 내원객의 쾌적한 진료환경과 편의.. 
국제로타리360지구 구미미래로타리클럽(회장 황혜숙)이 4일 구미문화예술회관 대.. 
경북환경연수원(원장 심학보)이 지난 10월 말부터 국화가 만개한 '국화꽃 힐링의.. 
LG경북협의회가 주최한 제18회 LG드림페스티벌 가요/그룹댄스 부문 경연 예선이 .. 
구미시와 구미시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이경문)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8.. 
경상북도가 전국 공모 절차를 거쳐 도립교향악단을 새롭게 이끌어 갈 지휘자로 .. 
구미지역의 봉사단체 구미회(구미를 사랑하는 사람들)가 지난달 25일 임시총회를.. 
구미낭송가협회(회장 구은주)가 지난 3일 오후 4시, 구미시근로자문화센터 3층시.. 
2018-19 국제로타리 3630지구 17·18·19지역 로타리 지식연수 세미나가 지난달 ..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발행인 : 박순갑 /편집인: 박순갑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순갑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