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5 오전 03:53: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기고
기고>주택에서의 부주의 화재예방
우상민 구미소방서 현장대응단 소방사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8년 12월 07일(금) 18:45
ⓒ 경북문화신문
최근 5년간 화재 발생의 가장 많은 원인으로 부주의로 인한 화재(전체 비율의 49%)가 손꼽힌다. 부주의 화재 세부 원인으로는 불씨 등 방치(29.9%), 담배꽁초(19.2%), 쓰레기 소각(14.3%) 등 여러 원인이 있다.

하지만, 주택에서 발생하는 화재에는 비단 부주의로만 발생하는 화재만 있는 것이 아니다. 전기로 인한 화재, 음식물 조리 중 발생한 화재, 담배꽁초로 인한 화재, 마당에서의 쓰레기 소각 등이 있으며, 이런 화재는 일상생활에서 조금만 관심을 가지면 발생하지 않을 수 있다.

첫째, 안 쓰는 전기코드는 뽑고 콘센트에 쌓인 먼지를 주기적으로 청소해줌으로써 전기로 인한 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
둘째, 음식물 조리 중에는 다른 일은 접어두고 음식물 조리에만 신경을 쓰는 것만으로도 화재를 예방할 수 있는데 부수적으로 타이머가 장착된 가스 차단 장치를 설치하여 사전에 방지하는 것 또한 방법이 될 수 있다. 또, 주방용 K급 소화기를 비치함으로써 식용유로 인한 화재를 대비할 수 있다.
셋째, 실내에서 흡연은 되도록 자제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지만, 그렇게 하지 못한다면 담배꽁초에 불씨가 남아있지 않도록 확실하게 불씨를 제거해 주고, 재차 확인하는 것이 담뱃불로 인한 화재를 예방 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집 앞마당에서 쓰레기 등을 소각하는 행위를 하지 않는 것이다. 이는 명백한 불법행위일 뿐만 아니라 이웃주민에게 피해를 줄 수 있다.

화재 다발기인 겨울철. 우리는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스스로 실천하고 행동해야 할 것이며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설치하여 큰 화재로 번지는 것을 사전에 예방하여야 한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