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7 오전 01:14: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북
이철우 지사,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부회장에 선출
중앙·지방협력회의 내실화 다짐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0일(월) 14:58
ⓒ 경북문화신문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지난달 30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임시총회에서 공동부회장에 만장일치로 추대되었다.

이번 임시총회는 민선7기 제1차 대통령과의 시도지사간담회에 앞서 중앙-지방협력회의 설치에 대해 시도지사들의 의견을 모아 정부에서 마련 중인 법안에 한 목소리를 내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에서 제12대 시도지사협의회를 이끌어갈 임원단으로 지난 14일 제39차 총회에서 회장으로 선출된 서울시장을 비롯해 공동부회장으로 이철우 경북지사, 김영록 전남지사가 감사에는 양승조 충남지사를 선출됐다.

공동 부회장으로 선출된 이철우 지사와 김영록 지사는 국회의원 시절 ‘국회지방살리기포럼’ 공동대표를 맡아 지방을 살리기 위한 입법활동, 중앙과 지방의 소통문제 해결 등 중앙과 지방이 함께 잘사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호흡을 맞춰본 경험이 있어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의 활성화가 기대되고 있다.

이날 참석한 시도지사들은 이철우 지사가 초선의 야권 지사임에도 ‘지방이 살아야 대한민국이 산다’라는 평소 신념과 국회의원 시절부터 지방을 살리기 위한 다양한 의정활동을 통해 보여준 리더십을 높이 평가해 중앙정부와의 소통은 물론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활성화의 적임자라는데 뜻을 같이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중앙-지방협력회의의 핵심은 실질적인 자치분권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국정 최고 책임자인 대통령과 시도지사 간 정례적 만남에 의미가 있다”며 “회의명칭, 안건제안 등 세부사항에 매몰되어 실기하기 보다는 조속한 법 제정과 실행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부회장으로서 지방분권과 국가균형발전이 시대적 과제임을 직시하고 특히, 실질적인 자치분권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중앙-지방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중앙정부와 대등한 관계로서 지방정부의 위상을 확립해 지방이 살아나는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맡은 바 소임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구미대, 日군마大 대학원 한국 학생 최초 합격
오피니언
기고>알록달록 단풍구경, ‘등산’ 아는 만큼 안전하다
사람들
경북문화신문과 경북타임즈가 주관하는 제12회 어린이종합예술제 예심이 9일과 1..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 구미지부(지부장 채근욱)가 지난 9일 지역내 무료급식소.. 
제11회 구미시민 한마음족구대회가 4일 선산고등학교에서 관내 읍면동 및 동호인..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임한혁)이 내원객의 쾌적한 진료환경과 편의.. 
국제로타리360지구 구미미래로타리클럽(회장 황혜숙)이 4일 구미문화예술회관 대.. 
경북환경연수원(원장 심학보)이 지난 10월 말부터 국화가 만개한 '국화꽃 힐링의.. 
LG경북협의회가 주최한 제18회 LG드림페스티벌 가요/그룹댄스 부문 경연 예선이 .. 
구미시와 구미시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이경문)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8.. 
경상북도가 전국 공모 절차를 거쳐 도립교향악단을 새롭게 이끌어 갈 지휘자로 .. 
구미지역의 봉사단체 구미회(구미를 사랑하는 사람들)가 지난달 25일 임시총회를..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발행인 : 박순갑 /편집인: 박순갑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순갑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