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9 오전 02:5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북
작년한해동안 119출동 16만여건, 하루 평균 466회 출동
경북도소방본부. 3분마다 1회 출동. 구급출동건수 12.7% 증가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8일(화) 12:11
ⓒ 경북문화신문
경상북도 소방본부는 지난해 119구급활동 실적을 분석한 결과 하루 평균 466회 출동해 286명을 구조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출동건수는 12.7%, 이송건수는 4.5%, 이송인원은 4.2% 각각 증가한 것이다.

유형별로는 고혈압, 당뇨병 등 급·만성질환자가 61,481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낙상 등 사고부상이 23,493명, 교통사고가 15,457명 순이다.

연령별로는 70대가 19,624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60대 17,093명, 80대 이상이 16,991명으로 노인성 질환자가 전체 환자의 51.2%로 대다수를 차지하였다.

시간대별로는 활동량이 많은 오전 8시~12시가 23,877명으로 가장 많았다.

도 소방본부는 ‘예방가능한 사망률’을 낮추고 심정지 환자의 ‘소생률’을 높이기 위해, 4대 중증환자에게 신속하고 적절한 응급처치를 할 수 있도록 도내 133대 구급대 중 38대를 전문구급대로 지정‧운영하고 있다.
전문구급대는 인공호흡기, 기계식 가슴압박장비 등 응급처치 첨단장비와 함께 간호사와 1급 응급구조사의 자격을 갖춘 구급대원이 별도의 병원 임상실습 과정 등 추가교육과정을 이수한 후, 구급차에 배치돼 보다 전문적인 응급처치를 제공한다.
 
이창섭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어려운 근무여건 속에서도 16만여건의 구급출동을 한 구급대원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구급수요를 감당하기 위해 인력과 장비를 보강하고 응급의료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