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13 오후 07:53: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북
구미화훼연구소-국립백두대간수목원, 화훼류 신품종 개발 MOU
임호성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09일(금) 18:40
경상북도농업기술원 구미화훼연구소는 9일 국립백두대간수목원 회의실에서 ‘자생식물 이용 화훼류 신품종 개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경북문화신문

이번 업무협약(MOU)은 양 기관에서 보유중인 자생식물 및 화훼류를 활용하여 품종개발 소재 및 기술 공유 등 상호 발전과 협력관계를 도모함을 목적으로 한다.

주요 내용으로는 ▲국내 자생식물 등 신품종 개발 관련 소재 분양 ▲자생식물을 이용한 화훼류 신품종 발굴 및 육종 관련 공동연구 ▲양 기관의 연구시설 및 개발기술 공유 ▲경상북도 육성 화훼류의 전시 및 홍보 지원 등으로 각 부문에 대해 상호 협력하는 것이다.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에 위치한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백두대간의 체계적 보호와 산림 생물자원을 보전 및 관리하기 위해 5,179ha의 면적에 2015년 조성을 완료했다.

세계 최초로 터널형의 야생식물종자 영구저장시설인 종자금고(Seed Vault)에 3,000여 종 5만여 점의 종자를 저장하고 있으며 자생식물원을 비롯한 27곳의 주제 전시원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 보유중인 자생식물 유전자원을 활용하여 화훼 신품종을 육성할 계획이다.

또한 구미화훼연구소에서 개발한 국화(33종), 장미(47종), 거베라(3종) 등 80여 종의 우량 화훼 품종을 활용해 전시원을 조성하는 등 양 기관의 연구역량 및 위상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세현 구미화훼연구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구미화훼연구소에서 개발된 우수한 화훼 품종과 국립백두대간의 자생식물 자원을 상호 교류하고 다양한 연구시설 및 인적 교류로 경북 화훼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임호성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김천대, 경상북도 응급처치 교육사업 위탁기관 선정
오피니언
올 겨울 뜨끈한 정치후원금과 함께
사람들
경상북도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장흔성)가 이민정책연구원(원장 정기선)과 .. 
구미여성인력개발센터·구미여성새로일하기센터(관장 장애란)가 지난 4일 센츄리.. 
구미경찰서(서장 김영수)가 2일 공동체치안 활성화에 기여한 구미시 이재호 통합.. 
구미청년회의소가 11월 29일 호텔금오산에서 창립 45주년 기념식 및 전역식을 겸.. 
법무부 법사랑위원 김천·구미지역연합회에서는 26일 오전 11시 소외계층인 독거.. 
겨울이 시작된 구미시 장천면 오로리에 딸기향이 가득하다. 영농조합법인인 오로.. 
"예갤러리, 초대작가·미협소속 회원에게만 열려 있어 아마추어에게 여전.. 
지역경제산업연구원(이사장 김영식) 지난 21일 IT의료융합기술센터 대강당에서 '.. 
창립 49주년을 맞는 선산청년회의소의 2020년 회장단 이취임식이 23일 오후 5시 .. 
제13대 구미시산악연맹회장을 선출하는 선거가 18일 오후 7시 봉곡동에 위치한 ..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