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2 오후 09:34:1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김천
김천시, ㈜에이치티엘 및 대하산업㈜과 MOU 체결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6일(화) 18:23
ⓒ 경북문화신문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5일 김천시청에서 ㈜에이치티엘, 대하산업㈜와 김천1일반산업단지(2단계) 내 공장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 체결은 기업의 투자계획을 구체화하고, 김천시-기업체 간 유기적 상호협력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목적을 두고 있다.

㈜에이치티엘(대표 한상배)은 2020년까지 150억 원을 들여 철도차량 부품 생산 공장을 설립할 계획이다. ㈜에이치티엘은 2016년 김천1일반산업단지(2단계)에 입주한 업체로 김천시의 철도관련 산업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금번 MOU 체결과 함께 부지 및 사업규모를 확장함으로써 100여 명 이상의 고용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대하산업(주)(대표 신동대)은 2012년 안동남후농공단지에 입주하여 안동시 및 경북 경제발전에 기여해 온 기업으로, 2019년부터는 김천시와 협력한다. 올해 126억 원을 투자하여 폴리에스테르 원사 등 섬유제품 생산 공장을 설립, 40여 명의 신규 채용 계획이라 지역경기 활성화에 큰 몫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 경북문화신문
이번에 두 기업이 입주하게 될 김천1일반산업단지는 3단계로 나누어 총 338만 제곱미터의 부지에 단계적으로 조성 중이다. 3단계 부지는 지난 3월부터 분양 접수를 시작하여 전국 최저 수준 분양가인 3.3㎡ 당 44만원이라는 파격적인 분양가로 입주를 원하는 기업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김천에는 경부 및 중부내륙 고속도로, 김천–거제 간 남부내륙철도, 김천–문경선, 김천–전주 간 고속철도가 김천을 중심으로 추진 중에 있어 물류나 교통 면에서 뛰어난 접근성을 가진다. 앞으로 기업이 산업단지에 입주하면, 행정,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아 기업하기 좋은 도시 김천의 위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도록 하겠다”며, 기업 유치에 대한 김천시의 의지를 드러냈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건강한 치아는 꼼꼼한 예방으로부터!
오피니언
기자의 눈]구미 茶 문화축제 '유감'
사람들
산이 병풍처럼 마을을 감싸 안은 조용한 동네, 구미시 고아읍 문장로에 위치한 .. 
구미시선산청소년수련관(관장 신정순)이 지난 4일 청소년의 건전한 여가생활 및 .. 
경상북도환경연수원(원장 심학보)이 경상북도숲해설가협회(상임대표 김영삼)와 9.. 
대한민국서포터즈(중앙회장 최병식) 봉사단이 구미시 거주 6백여 어르신을 모시.. 
프랑스 디저트로 이름 난 마카롱(macaron), 머랭으로 만든 크러스트만을 두 개씩.. 
강명천 구미시청 노인장애인과 장애인복지계장이 국가 및 지방공무원을 대상으로.. 
구미시설공단(이사장 권순서) 무지개 봉사단(단장 김희종)이 지난 26일 지역인재.. 
삼성전자 구미2사업장이 지난 15일 경북도에 삼성전자의 다문화가족을 위한 후원금 전달했다. 올해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시인동네 신인 문학상, 창비어린이 신인문학상, 마침내 문학 동네 동시문학 대상.. 
금오종합사회복지관(관장 법등)이 지난 11일 복지관 이용자와 각계각층의 인사들..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