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상주

상주 아자개영농조합법인, 상주쌀 호주수출


임호성 기자 / 입력 : 2020년 03월 10일
상주 쌀이 호주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상주 아자개영농조합법인(대표 안성환)은 6일 한미래식품(지역 수출업체)과 회원 농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주 쌀(아자개쌀)을 호주로 수출했다.
↑↑ 사진제공, 상주시청
ⓒ 경북문화신문

수출 길에 오른 쌀은 13.3톤(20피트 컨테이너 1대)이며 금액은 3천만 원 정도다. 이달 말경에도 비슷한 물량을 선적할 예정이다. 상주 쌀은 올 1월 3일 첫 수출 이후 호주 소비자들에게 품질을 인정받아 앞으로 매월 26톤 정도 주기적으로 수출할 수 있게 되었다.

호주 시장에는 2017년 소량(2.9톤)을 수출한 이후 이렇다 할 실적이 없었다.

상주시는 코로나 19 사태 이후 해외 수출이 어려운 가운데 이룬 성과로, 쌀 생산 농가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게 되었다고 했다. 세계 103개국이 코로나19로 한국인 입국제한 조치를 취하고 항공편을 통한 물류도 점점 막히면서 선박을 통한 수출만 진행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최근까지 한국인 입국을 제한하지 않던 호주마저 입국 제한 조치를 취했지만, 호주 국민들은 건강을 위해 버섯류, 채소 등을 골고루 섭취할 수 있는 ‘한식’에 큰 관심을 보여 우리의 수출 시장은 더 확대될 전망이다.

상주시 관계자는 “올해도 상주 농산물의 우수성을 세계 시장에 더 많이 알릴 계획이며 수출 확대를 위한 행정적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임호성 기자 / 입력 : 2020년 03월 10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3명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4명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6명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7명
금오산 뒷길(수점리 방향) 도로 개통
코로나 비대면 깜깜이 선거...후보자 토론회 횟수 늘려야
구미시, 코로나19 재난긴급생활비 지원
4.15총선-인터뷰]김현권 더불어민주당 구미을 후보
김봉재 전 예비후보 김철호 후보 지지선언
남구미IC부근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 조성
최신댓글
메일추출기 -메일추출기 이메일추출기 -이메일추출기 네이버이메일추출기 -네이버이메일추출기 http://primeplay.co.kr/product -메일추출기 http://primeplay.co.kr/product -이메일추출기 http://primeplay.co.kr/product -네이버이메일추출기
경주최씨 문중에선 25%해당 면적을 영구무상임대하고, 절대다수 주민단체가 반대하는데도 부결된 결정을, 며칠새 손바닥 뒤집듯 번복한 것은 공원개발 목적이 아닌 아파트이득이 목적 지역의원들과 업자들간 뒤가 의문스럽다. 시에선 명명백백 밝혀야 하고, 의원들은 선거때 청소해야..
누구를 위한 꽃동산인가? 꽃동산 가결은 재재상정해야하고 지역민의의사를 무시한 시의원들은 시의원직을 내려 놓아야 한다.
축하드립니다. 안대표님의 색깔을 잘 드러내서 좋은 언론인이 되세요.
근데 현실과 사진이 너무 달라용
오피니언
이른바 선거제 개혁 입법은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최근 SNS에서 ‘무법천지 장면’ 이라는 .. 
융(戎)과 강(羌)은 모두 중국 서쪽 오랑캐로, 오.. 
여론의 광장
구미, 착한 임대인 시민운동 전개  
경북 온정의 물결, 코로나19 다 함께 극복해요!  
김영호 (사)구미중소기업협의회 회장 취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