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9 오전 02:5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청
내년 냉난방기 전기요금 329억 원 지원
경북교육청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8년 12월 26일(수) 14:43
ⓒ 경북문화신문
경상북도교육청이 학생들이 365일 쾌적한 환경에서 교육을 받고 냉·난방기 사용에 지장이 없도록 하기 위해 2019학년도부터 냉난방기 전기요금 329억 원을 학교기본운영비 추가 지원 사업으로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매년 지구온난화로 여름철 기록적인 폭염일수가 해마다 늘어나고 있고 학교는 전기요금 부담으로 인해 임시 휴교령을 내리거나 단축 수업을 하는 등 미온적인 대처 밖에 할 수 없었다.

이에 경북교육청은 매년 반복되는 여름철 찜통교실과 겨울철 냉골 교실을 해소하기 위해 학교에서 여름이나 겨울에도 누진세 등의 전기 요금 걱정 없이 학생들이 학업에만 매진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그동안 고심해 왔었다.

현재 경북도내 학교 냉난방기 보급률은 100%이며, 냉난방기 사용을 위한 전기요금은 학교운영비에 포함해 지원했으나 2019학년도부터는 학교운영비 추가 지원 사업으로 329억 원을 지원하게 된다.

이번 전기요금의 실질적인 지원으로 학교에서는 전기요금 걱정 없이 실내 적정 온도를 유지해 학생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을 조성할 수 있기에 학생 및 학부모에게 긍정적인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여름이든 겨울이든 가장 좋은 수업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 교육청의 의무”라며 “특히 수업하는 교실에 대한 지원은 최우선 되어야 한다면서 냉난방비 추가 지원뿐만 아니라 학생 안전과 건강을 위해서는 언제든지 예산 지원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