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7 오전 01:14: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화제의 인물
임종식 경북교육감, 주민지지 확대지수 1위
17개 시·도 교육감 직무수행 지지도 여론 조사 결과
온라인 뉴스부 기자 / 입력 : 2018년 08월 17일(금) 09:48
ⓒ 경북문화신문

임종식 경북교육감의 주민지지 확대지수가 1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가 7월 27일부터 31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8천500명(광역시도별 500명)을 대상으로 교육감의 직무수행에 대해 물은 결과(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 ±4.4%포인트)에 따른 것이다.
지역주민들의 지지를 가장 큰 폭으로 확대한 시도교육감 1위는 임종식 경북교육감, 2위는 장석웅 전남교육감, 3위는 김승환 전북교육감 순이었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6·13지방선거에서 자신이 얻은 득표율 28.2%에 비해 17.3%p 더 높은 45.5%, 161.3점의 주민지지 확대지수를 기록해 지지층을 확대한 정도가 가장 큰 시도교육감 1위를 차지했다.
임 교육감은 취임 당일 태풍 ‘쁘라삐룬’이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판단하고, 취임식도 취소한 채 영주, 포항 소재 학교를 방문해 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또 연일 이어지는 폭염으로 도내 학생들이 쾌적한 교육환경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여건 조성을 위해 각급 학교에 냉방비 5억 원을 긴급 지원했다.
특히 최근 어린이집 통학버스 안전사고가 잇따르자, 어린이 통학버스 안전강화를 위한 특단의 조치로 △차량에 갇힌 어린이가 직접 두르는 안전벨 설치 △시동을 끄면 울리는 경보음을 운전자가 차량 맨 뒷 자석에 있는 벨을 눌러 차단시키는 좌석 확인벨(슬리핑 차일드 체크시스템) 설치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 차량 내부에 동작이 감지될 시 경보음이 울리는 동작감지센서 등 모든 안전장치를 통학버스에 설치키로 했다.
임 교육감은 취임사에서 “대한민국 정신문화의 중심지인 경북에서 자랑스러운 경북의 문화적 역량을 바탕으로 시대의 흐름에 앞장서 가는 경북 교육을 만들어 경북 교육이 대한민국 교육의 표준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항상 낮은 자세로 도민과 교육 가족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교육의 본질을 고민하는 교육감이 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 뉴스부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구미대, 日군마大 대학원 한국 학생 최초 합격
오피니언
기고>알록달록 단풍구경, ‘등산’ 아는 만큼 안전하다
사람들
경북문화신문과 경북타임즈가 주관하는 제12회 어린이종합예술제 예심이 9일과 1..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 구미지부(지부장 채근욱)가 지난 9일 지역내 무료급식소.. 
제11회 구미시민 한마음족구대회가 4일 선산고등학교에서 관내 읍면동 및 동호인..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임한혁)이 내원객의 쾌적한 진료환경과 편의.. 
국제로타리360지구 구미미래로타리클럽(회장 황혜숙)이 4일 구미문화예술회관 대.. 
경북환경연수원(원장 심학보)이 지난 10월 말부터 국화가 만개한 '국화꽃 힐링의.. 
LG경북협의회가 주최한 제18회 LG드림페스티벌 가요/그룹댄스 부문 경연 예선이 .. 
구미시와 구미시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이경문)이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18.. 
경상북도가 전국 공모 절차를 거쳐 도립교향악단을 새롭게 이끌어 갈 지휘자로 .. 
구미지역의 봉사단체 구미회(구미를 사랑하는 사람들)가 지난달 25일 임시총회를..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발행인 : 박순갑 /편집인: 박순갑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순갑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