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9 오전 02:5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대학관련
구미대 작업치료과, 4년 연속 국가고시 100% 합격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8년 12월 28일(금) 18:00
ⓒ 경북문화신문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는 작업치료과 학생들이 작업치료사 국가시험에서 4년 연속 응시자 전원이 합격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보건의료인 국가시험원(국시원)이 27일 발표한 2018학년도 제46회 작업치료사 국가시험 결과에서 구미대 작업치료과(학과장 이윤미) 3학년 응시생 27명 전원이 합격한 것.
이로써 이 학과는 작업치료사 국가고시를 2015년부터 4년 연속으로 100% 합격을 이어가고 있는 대구·경북지역 유일한 작업치료과가 됐다.
올해 작업치료사 국가 시험에는 2022명이 응시하고 1780명이 합격해 88%의 평균 합격률을 보였다.
이윤미 학과장은 “학생들의 노력과 교수와 학생간의 개인별 밀착지도, 다양한 학습방법 개발 등 차별화된 교육과정 운영이 4년 연속 100% 합격이라는 결과를 얻어냈다”며 “우수한 작업치료사 양성의 요람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업치료사는 신체 손상이나 질병, 심리·정신 질환, 발달 및 학습장애 등으로 제한된 생활을 하는 개인의 전문적 재활치료와 독립성을 높여 환경에 적응하게 하는 보건재활 전문인력이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