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환경·날씨

백조의 호수 `지산 샛강이 살아있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2년 01월 06일
구미시 큰고니 보호 나서
↑↑ 경북문화신문 DB
ⓒ 경북문화신문
↑↑ 경북문화신문 DB
ⓒ 경북문화신문
안데르센의 동화 '미운오리 새끼'와 러시아의 발레 '차이코프스키 백조의 호수'로 우리에게 친숙한 백조가 월동을 위해 구미를 찾았다.

지산 샛강에서 서식하는 철새 중에서 다수를 차지하는 큰고니(백조, Swan)는 북부유럽과 시베리아에 주로 서식하며, 10월경 우리나라와 일본 등으로 남하해 3월초 북상하는 겨울철새이며 문화재청 천연기념물, 환경부 멸종위기종 2급으로 보호되고 있다.

구미를 찾아와 월동하는 고니의 숫자는 2004년 10여 마리에서 2012년 264여 마리, 2018년 800여 마리, 지난해 1천여 마리로 증가, 올해는 600여마리 정도 머무르고 있다.

구미시는 이러한 고니를 보호하기 위해 월동지인 지산 샛강의 낚시바늘 제거 등 정화활동과 고구마 등의 먹이주기, 전염병 예방을 위한 폐사체의 조류독감 검사 등 고니의 안전한 월동을 위해 지속적인 예찰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5일에는 환경정책과 외 6개 부서, 한국농어촌공사 구미지사, 한국전력공사 구미지사 등 총 9개 관계기관은 회의를 통해 생태환경에 대한 자문 등 고니 보호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

↑↑ 경북문화신문 DB
ⓒ 경북문화신문
조류생태환경연구소장인 박희천 경북대학교 명예교수는 "기후 등의 자연환경 변화로 고니 주요서식지가 낙동강 하구에서 낙동강 중류인 구미의 지산샛강과 낙동강 해평습지로 변화하고 있다"며 "이를 잘 유지관리 및 보호 한다면 우리나라 최대 고니 월동지가 될 가능성이 매우 높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개체수가 많이 감소했지만 해평습지를 찾아오는 천연기념물인 두루미(학)도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겨울철새 중의 하나다. 동양에서는 두루미(학-鶴)을 장수하는 동물로 여겨 자연숭배의 대상이 되기도 했으며 고구려 무덤의 벽화에 등장할 정도로 원시신앙과도 관련이 있다. 특히 조선시대 두루미는 선비의 고고한 기상을 상징하는 동물로 벽과 창문, 병풍, 베갯머리, 선비의 문방구 등에 그리거나 수를 놓아 장식할 정도로 사랑받았다.

구미시는 지산샛강 등의 습지 보존계획을 수립하고 생태환경을 개선해 겨울철새 큰고니(백조)와 두루미(학) 등 생태자원을 활용한 관광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또 구미를 생태자연환경 문화와 첨단산업이 조화롭게 발전하는 도시로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2년 01월 06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구미시민ㅁㅁ
최고 앞에 사진 정말 잘 찍었네요... 예술이다
01/12 20:43   삭제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선주초, 안전한 등하굣길 교통캠페인 펼쳐
포토]연꽃 피기 시작한 지산 샛강
민선 8기 김장호 구미시장 1일 취임 `시민과 함께`
퇴임 앞둔 장세용 시장 ˝KTX·취수원·통합신공항 행정·정치 맞물려 진행돼야˝
경북소방, 김난희 예천소방서장 취임...구급대원 출신 첫 여성 소방서장
경북도의회, 의원 당선인 간담회 `발로 뛰는 의정활동 구현`
새단장 경북 25개 해수욕장, 7월부터 전면 개장
구미성리학역사관, 방학 특강 수강생 모집
구미시, 7월부터 전기차 충전구역 충전방해행위 단속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 퇴임 “통합신공항 계속 힘 보탤 것˝
최신댓글
어려운 여건에도 밤낮 안가리고 서울로 세종으로 구미발전을의하여 정말고섕 하셨습니다.
적절한 시기에 적절하게 되짚어 주셨네요. 문화와 예술이 융성하여 시민이 살기 좋은 구미시를 만들어 주세요.
너무 예쁜 사진이네요~ 학생들의 모습도 밝아 보여 기분이 좋아지네요~
새마을금고 = 불법 조폭집단
은행이 너무하네 쯧쯧
이익을 위해서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않는 무법자들이네요! 불법을 저지르고도 장애인을 폭행까지하다니 반드시 처벌받아야 할것입니다
새마을금고가 이런이미지였나요?? 불법이말이됩니까? 거기다폭행까지?? 조폭집단인가요?? 진짜양아치들이네요
문화관광 차원에서도 충분히 가치가 있는 천해의 자연을 이용해 구미를 알릴 수 있고 사계절 내내 특성을 가지고있는 구미로써는 귀중한 자원이다. 앞으로는 무혀의 유혀의 문화관광이 경쟁력이될것이다 지산샛강에는 그외에도 많은 철새들이 해마다 찾아오고 있는 습니다
사진은 언제든 찍어도 되지요. 접수를 그때부터 한다는 것이지요.
와 이런 사진전도 다 있네? 근데 꼭 1월 24일 부터 찍어야 되요?
오피니언
문화란 한마디로 정의하기 어렵지만 대체로 ‘한.. 
최하위 평가 5등급, 작년 중앙부처 중 유일하게 .. 
 ‘운동’이 소수의 관심사라는 고정관념은.. 
여론의 광장
`갤럭시로 보는 세상, 포토 콘테스트` 삼성 갤럭시 전국 사진 공모전  
그린백신실증지원센터 준공...국내 최초 식물백신 생산 지원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