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7 오후 09:08: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상주
(이사람) 심용섭(한국임업후계자 상주시협의회장) 장관상 수상
심회장, 임야 8.2ha에 음나무와 두릅나무 등 신소득 작물 생산
춘란 배양기술로 2016년 대한민국 신지식인에 선정되기도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3일(목) 14:24
지역 농업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사)한국임업후계자 상주시협의회의 심용섭 회장이 지난해 12월 31일 상주시 연말 시상식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받았다.

심 회장은 농업 생산 기술을 개발하고 지속가능한 농업 경영 등 지역 농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사)산림보호협회 상주시지부장으로서 산림보호, 야생조수 보호활동에 앞장서 왔다. 현재 신 소득원 개발을 위해 임야 8.2ha에 음나무와 두릅나무, 감나무, 산양삼을 심어 소득을 올리는 등 신 소득 작물을 보급 확대해 농업기술 및 연구개발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 경북문화신문
심 회장은 농업이 경쟁력을 갖추고 발전하려면 끊임없이 배워야 한다는 신념으로 산림조합중앙회의 산양삼 및 감 재배 교육과정을 통해 과학적이고 선진화된 농업기술을 익혔다. 이어 경북대학교 산림환경자원학과 대학원을 다니며 음나무, 두릅나무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까지 습득했다. 그는 또 춘란 배양기술로 2016년 대한민국 신지식인에 선정되었다. 현재 ‘한국 난 연구소’를 운영 중이며 관심 있는 사람들에게 난을 분양하고 배양기술도 전수하고 있다.
 
신중섭 상주시 농업정책과장은 “열심히 연구하고 노력한 끝에 심 회장의 농업기술이 인정받았고 장관상까지 수상하게 됐다”며 “더욱 노력해 상주시 농업 발전에 이바지하시길 바란다”라고 격려했다.

심 회장은 이번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수상 외에도 2016년 한국임업진흥원 임업발전표창, 2017년 산림청 산림보호 표창 등 다양한 수상 기록을 가지고 있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가칭)경북 서부권 대학 발전협의회 구성된다
오피니언
삶과 시] 걱정
사람들
국제로타리 3630지구 구미 채움로타리클럽에서 창립 5주년 기념식 및 회장 이, .. 
결혼 후 출산과 동시에 육아기에 접어드는 여성은 한동안 외부로부터의 극심한 .. 
아름다운 멜로디가 어디선가 흘러나왔다. 그것은 바로 매주 월요일 대한민국 써.. 
경북문화신문·경북타임즈가 창간 14주년을 맞아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특별.. 
그와 만나기로 한 카페에서 약속시간보다 조금 일찍 인 10시 50분 그를 만났다. .. 
국민건강보험공단 구미지사(지사장 박용규)가 지난달 28일 반부패· 청렴도 향상.. 
김우석 무용단이 지난달 29일 포항에서 열린 전국무용제 지역예선대회인 경북무.. 
같은 모양 하나 없는 개구리모형 구경에 시간가는 줄도 몰라신록 짙은 계절을 더.. 
경북보건환경연구원(이경호)이 이기창 박사가 미국 워싱턴대학교에서 직무훈련과.. 
구미시체육회가 22일 시청 3층 상황실에서 임시이사회를 열고 구미시체육회 상임..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