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구미

카드형 구미사랑상품권 출시...9월 6일부터 10% 특별할인

김예은 학생기자 기자 / 입력 : 2021년 08월 27일
↑↑ 구미사랑카드(사진 구미시 제공)
ⓒ 경북문화신문
구미시가 다음달 6일 카드형 구미사랑 상품권 출시(이하 구미사랑카드)하고 10% 특별할인 판매를 실시한다.

시는 상품권에 대한 시민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7월 KT를 운영사로 선정해 구미사랑카드를 추진해 왔으며, 지역은행 5개사(농협, 대구은행, 새마을금고, 하나은행, 신협)가 참여한다.

이번에 출시되는 구미사랑카드는 앱 기반 충전식 체크카드로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모바일앱 KT “착한페이” 회원 가입 후 카드발급 및 충전이 가능하다.

구미사랑카드 발급은 ‘착한페이’ 앱을 온라인 신청하거나 은행(농협, 대구은행, 새마을금고, 하나은행)을 방문해 즉시발급 할 수 있으며, 충전은 ‘착한페이’ 앱을 통해 충전할 수 있다. 모바일 사용이 어려운 지역민을 위해 농협에서는 농협 구미사랑카드에 한 해 오프라인 충전도 지원한다.
 
추석명절과 구미사랑카드 출시에 따른 이번 10% 특별할인 판매는 100억원 규모로 9월 6일부터 소진시까지 진행되며 구매한도는 1인 월 40만원 이내다. 구미사랑카드는 1만 300여 개소의 구미사랑가맹점 중 신용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가맹점은 구미시청 홈페이지(분야별정보>경제·농축산>구미사랑상품권)와 구미사랑상품권 어플(안드로이드, iOS 다운 가능)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0% 특별할인혜택 외에도 연말정산시 체크카드와 동일한 혜택이 주어지며, 오는 9월 9일 오픈 예정인 경북 공공배달앱(먹깨비)에도 연계사용이 가능하다.

 


김예은 학생기자 기자 / 입력 : 2021년 08월 27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키다리
지역화폐나 지역사랑상품권 보다 수수료가 없는 지역배달앱을 만들어 주는 것이 상인들에게 더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상업을 하는 지인들의 얘기를 들어보면 매출이 발생해도 갑질하는 배달앱 업체에게 뜯기는 돈이 많다고 하네요.

관행적 방식에서 벗어나 정책 목적에 부합하고 실효성이 큰 방향으로 민첩하게 반응하는 공무원 문화를 기대합니다.
08/29 14:30   삭제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대구, 취수원 구미이전 파기? 구미산단 공동화 등 우려
취수원 구미반추위 ˝대구취수원 이전 관련 망언, 구미시민에게 사과하라!˝
포토]가을신호
해평취수원 상생 구미연합회 ˝취수원 다변화 협정서대로 이행˝ 촉구
50년 전통 `금오산길` 백년가게 선정
구미 예비문화도시 지정 서면통과, 현장·발표 평가 남아
홍준표 ˝구미와의 13년 물 분쟁 종료˝ 18일 오후 상생협정 취소 공문 보낼 예정
김장호 구미시장 ˝시민과의 약속 반드시 지키겠다˝
˝경찰·소방공무원 장기근무자도 국립묘지 안장돼야˝
칠곡보 해평지점, 조류경보 ‘관심’ 으로 하향
최신댓글
홍시장 만셉니다.
전시와 별도로 휴관일에 대한 추가 정보입니다. 관심 감사합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12월 4일까지 하는데 1월 1일하고 설은 왜 적어났는고?
세심하게 검토해 지원, 적극 전달...정치꾼들 더이상 희망고문하지 맙시다.
항상 기대하며 연재 하시는 글 잘 보고 있습니다.
관심 감사합니다. 예비문화도시 지정 결과는 9월 말에 발표될 예정이고 8월 중순에 실사가 나올 예정으로 알고 있습니다. 추후 님의 의견대로 추진 세부내용과 결과를 중점적으로 분석해서 기사화하도록 하겠습니다.
문화도시로의 발전은 구미시의 지속성장 가능성을 공고히 하는 중요한 일이라 생각합니다. 그러기에 초기 접근방향과 문제점 및 과제 분석과 해법, 세밀하고도 실효성 높은 로드맵의 구축은 문화도시로의 성패를 좌우한다할 것입니다. 문화도시 사업은 무엇을 위해 무엇을 했다는 과정과 형식이 중요한 게 아니라 실질적인 내용과 변화가 중요하기에 향후 기사의 초점을 추진 세부내용과 결과 및 분석 중심으로 다뤄 주셨으면 합니다. 수고에 감사합니다.
수없이 오르내린 금오산에 대해 처음으로 깊이있게 알게되어 너무너무 감사해요. 주위에 문화유산들도 많을텐데,우리가 알지 못하고 무심히 지나치는 것들을 이렇게라도 알게 해주시길 앞으로도 쭈~~욱 기대기대 하겠습니다...감사합니다.
진짜 인연이라면 폄생 동안을 이제 막 시작한 사랑인듯 할 수도 있을 겁니다.
오피니언
《천자문》 주석에 “《시경》 〈소아(小雅) 상.. 
금오산 좌측으로 올라서는 중턱에는 창건주 지우.. 
지난달 집 근처 학교에서 시험감독위원이 필요하.. 
여론의 광장
팝스타 올리비아 뉴턴 존을 추억하며  
`갤럭시로 보는 세상, 포토 콘테스트` 삼성 갤럭시 전국 사진 공모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