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공단

경실련 `LG전자 이전라인·감원규모 거짓말...구미시민 기만`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21일
↑↑ 구미경실련이 입수한 자료(LG전자의 반장A씨가 카톡으로 보낸 노사합의 내용)
ⓒ 경북문화신문
LG전자 본사가 최근 발표한 ‘인도네시아 TV공장 아시아 시장의 거점 생산지로 육성한다’는 골자의 보도 자료가 사실과 다르다는 지적이다.

구미경실련(이하 경실련)은 “LG전자의 구미 TV사업장의 인도네시아·폴란드 이전 발표 내용은 해외 이전의 핵심 내용인 이전 라인 규모와 감원 규모 모두 거짓말과 ‘꼼수 인력 재배치라며 그룹 모토인 ‘정도경영’을 무색하게 한다고 21일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 발표 하루 전날인 20일 LG전자는 자료를 통해 “구미사업장 TV/사이니지 생산라인은 기존 6개에서 4개 라인으로 조절하고 롤러블(Rollable), 월페이퍼(Wallpaper) 등 고도화된 생산 기술이 필요한 최상위 프리미엄 TV와 의료용 모니터를 전담 생산한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경실련은 “본사가 발표한 ‘6개 라인 중 2개 라인 이전’부터 노사합의 내용과 다른 거짓말이다. 당일 구미사업장 반장이 직원들에게 카톡으로 전달한 노사합의 내용에는 인도네시아 3개 라인 이전, 폴란드(므와바) 1개 라인 이전, 구미 잔류 2개 라인으로 명시돼 있다”고 주장했다.

경실련에 따르면 완성조립 4.5개 라인 중 △인도네시아 2개(G01/G03) 라인(+반제품조립 OBM라인) 이전 △폴란드 므와바 1개(G02) 라인을 이전하고, 구미엔 1개(G04=TV라인) 반(G05=특수모니터라인) 라인만 잔류라고 표시한 것은 반제품조립 OBM라인과 특수모니터조립 G05라인은 현장 확인결과 별도 라인으로 분류해 ‘4.5개 라인+반제품조립 OBM라인’으로 표시한 것이고, 본사는 단순화해 6개 라인으로 표시한 것이다. 본사 기준으로 보면 6개 라인 중 4개 라인이 인도네시아·폴란드로 이전하는 것이다.

또 LG전자 측의 ‘인위적 구조조정 없이 사무직과 기능직을 포함한 구미사업장 인력을 전원 재배치한다’는 방침과 관련해서도 사내 비정규직을 내쫓고 정규직 재배치라는 꼼수라고 주장했다. 노사합의 인원 재배치 현황 중 에너지모듈 120명과 자재 49명 등 169명은 사내 외주 일자리이기 때문이다. 즉 구미사업장 안에서만 외주 일자리 169명, 희망퇴직·평택이동 100여명 등 269명의 구미 일자리가 없어지고 협력업체 일자리 감소까지 포함하면 눈덩이처럼 커진다는 설명이다.

경실련은 “시장과 국회의원 당선인, 시의회 모두 입 다물고 있는 마당에 국내 4위 재벌이 이전 라인·감원 규모라는 핵심 사항을 속이는 이유가 무엇이냐"고 따져 물으며 “구미시가 무대응으로 무기력하게 침묵하니까 무시당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구미시는 이전 내용을 파악해 평택시 카드뉴스 같은 방식으로, 걱정하는 시민들에게 정확하게 홍보하라”고 촉구했다.

이와 관련 LG측 관계자는 “반장의 카톡 내용은 개인적인 추측일 뿐이라며 평택이동은 50명 정도가 맞지만 희망퇴직은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며 “어제 발표한 자료가 공식적인 입장”이라고 선을 그었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21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구미시 코로나19 확진자 76명
구미시 코로나19 확진자 77명
구미 교육현장에도 이어진 `덕분에 챌린지`
의정부 코로나 확진 목사, 상주 선교센터방문 `비상`
구미 코로나19 확산 우려...고3 형제 다닌 교회 신도에 이어 중앙시장 상인 확진
기자수첩> 이철우 도지사와 군위·의성 군수, 대구와 경북의 미래를 먼저 생각하라!
경실련 `LG전자 이전라인·감원규모 거짓말...구미시민 기만`
창간 15주년 및 채동익 구미시설공단 이사장 취임기념 인터뷰>
LG전자, TV 사업 경쟁력 강화...구미사업장 생산라인 4개로 조절
확진자 목사 다녀간 상주 선교센터 관련자 모두 `음성` 판정
최신댓글
gratis gay Blowjob klipp [url=https://det.rwbilverkstad.se/stora-vita-dicks-jaevla/]stora vita Dicks jävla[/url] nyaste BBW Porr stora dicks jävla video gamla unga svart Porr https://det.rwbilverkstad.se/stor-pump-fitta/ min ebenholts tonring
gratis Gaye porno [url=https://nylud.info/grande-culo-maturo-porno-foto/]grande culo maturo porno foto[/url] teen Titan sesso fumetti soffiano lavoro sesso film fre pon https://nylud.info/enorme-come-porno/ ragazze orgia video
책을 구입하고 싶은데 어떻게 하면 되나요?
경주최씨 문중에선 25%해당 면적을 영구무상임대하고, 절대다수 주민단체가 반대하는데도 부결된 결정을, 며칠새 손바닥 뒤집듯 번복한 것은 공원개발 목적이 아닌 아파트이득이 목적 지역의원들과 업자들간 뒤가 의문스럽다. 시에선 명명백백 밝혀야 하고, 의원들은 선거때 청소해야..
누구를 위한 꽃동산인가? 꽃동산 가결은 재재상정해야하고 지역민의의사를 무시한 시의원들은 시의원직을 내려 놓아야 한다.
축하드립니다. 안대표님의 색깔을 잘 드러내서 좋은 언론인이 되세요.
근데 현실과 사진이 너무 달라용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어려울 때마다 지역주민의 애환을 근심해야 합니다. 안 부장님. 열심히 사실 것이라고 믿습니다. 아름답고 때론 악몽이었던 추억, 거름삼아 앞만보고 가세요. 화이팅, 안. 정.분
박통업고 고만 나와라. 수십년 많이도 속았다 아이가? 고마해라. 하와이나 가서 놀다 오너라.
이게 뭔 일이유? 구미시는, 도데체 길도 안맹글고, 아파트가 도데체 얼마나 되는디,, 인프라부터, 완비 하고, 집을 짓던지. 계획도, 생각도 없이, 아~ 휴 , 이걸 어쩌나. 야를 뽑어나, 여를 뽑어나, 그게 그거!! 기획은, 누가 하나? 5공단은, 비행기 타고 다니나?
오피니언
코로나19라는 바이러스의 안개 속에 빠져 허우적.. 
 《아이들이 싫은 말을 할 때는 참죠. 두 .. 
2018년 12월 11일 충남 태안화력발전소내 석탄 .. 
여론의 광장
구미, 착한 임대인 시민운동 전개  
경북 온정의 물결, 코로나19 다 함께 극복해요!  
김영호 (사)구미중소기업협의회 회장 취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