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15 오후 03:29:0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기자수첩
시대와 정의, 언론은 공공재이다!
임호성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04일(토) 16:43
ⓒ 경북문화신문
구미는 지난 10여 년간 지속적으로, 또한 앞으로 얼마나 더 시간이 걸릴지는 모르겠지만 ‘경제 위기’라는 말이, 구미의 현재를 살아가고 있는 사람들의, 이 시대를 증명하는 단어가 되었다.

구미경제, 그동안 삼성과 LG를 비롯한 대기업으로 인해 구미는 행복했었다. 1980~2000년대 초반까지 구미를 한번이라도 방문해 본 사람들이라면 구미는 LG와 삼성의 도시였음을 누구도 부인하지 못한다. 그리고 이제 기업의 생존을 위해 대기업이 구미를 이탈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남은 대기업들마저 위축되고 있어, 더욱더 구미경제는 심각해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장세용호가 출발하게 된 것도 이러한 위기 상황을 돌파하고자 하는 시민들의 바람이 큰 작용을 한 것이라 미루어 짐작 한다. 그리고 작금의 시대는 과거를 부정할 것이 아니라, 어떻게 이 시기의 위기상황을 돌파할 수 있을까를 고민하고 찾아야 할 때이다. 또한 이러한 시대를 가능케 하게한 사람들, 그들은 스스로 자신에게 책임을 져야 한다. 한줌도 되지 않은 사람들의 부화뇌동을 믿지 말고 스스로 자숙하길 바란다.

이러한 있어서는 안 될 일들이 벌어지고 있는 현실, 이 시대, 구미에서 정의(正義, justice)는 무엇인가? 있어서는 안 될 시대를 부정만 하고 있을 것이 아니라, 모든 구미시민들이 바라는 있어야 될 현실, 구미시민들이 꿈꾸는 미래의 청사진, 그 꿈으로 도달 할 수 있도록 구미를 재편해야 한다는 것이 이 시대 구미의 명확한 정의이다.

우리는 그 꿈을 그리기 시작해야 한다. 1993년 이건희 삼성회장이 프랑크푸르트 선언에서 말한 “처자식을 제외하고는 다 바꿔야 한다”는 것 신경영선언에 전적으로 공감한다. 구미는 그만큼의 혁신이 필요하다. 구미시민, 근로자, 경영자 모두 대기업과의 행복했던 동침에서 깨어나야 한다. 구미시민들은 대부분 실의에 빠져있다. 이러한 구미시민들 앞에서 가장 먼저 할 일은 ‘무엇을 할 것인가’를 찾아야 한다.

그리고 언론은 공공재이다. 공공재란 모든 사람들이 공동으로 이용할 수 있는 재화 또는 서비스. 그 재화와 서비스에 대하여 대가를 치르지 않더라도 소비 혜택에서 배제할 수 없는 성격을 가진다라고 네이버 사전에서는 공공재를 정리했다. 언론이 언론 역할에 더욱더 충실해야 할 때이다. 경북문화신문의 기자의 한 사람으로 그길로 가고자 한다.

구미는 현재 위기상황이며, 그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구미를 재편해야 한다. 구미를 위해, 우리 자신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를 찾는 것이 이 시대의 정의임은 분명해졌다. 어떻게 그것을 구하느냐가 문제이다. 구미시민들에게 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가 어느 때 보다 간절한 때이다.
임호성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U20 축구 대표팀 감독 정정용 김천대 특강
오피니언
기고]동해안시대를 열어야 경북이 살고 대한민국이 산다
사람들
구미준법지원센터는 10일 법무부 보호관찰위원 구미보호관찰소 협의회 후원으로 .. 
요즘 지역의 축제나 행사장에 가면 난타공연을 쉽게 만날 수 있다. 그만큼 난타.. 
구미문화원(원장 라태훈) 구미문화예술단이 지난달 31일 저녁 6시 구미역 후면 .. 
한국자유총연맹 구미시지회가 4일 오후 왕산허위선생 기념관에서 제 11·12대 회.. 
사단법인 꿈을이루는사람들(대표 진오 스님)이 1일 오전 11시 대한불교조계종 마.. 
열심히 일하는 만큼 잘 노는 것도 중요한 요즘. 소비적인 취미생활보다는 나 자.. 
- 제2회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수상자 2명 선정, 상금 각 1억원 (윤주영 이화여.. 
국내외 3D프린팅산업 현황과 기술력을 한눈에 볼 수 있는 3D프린팅 전문전시회가 오는 9월 구미에서 열린다. 3D프린팅.. 
구미YES라이온스클럽(회장 이순자)과 구미금오라이온스클럽(회장 김만재)이 지난..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도근희)가 지난 23일 삼성전자 스마트..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