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9 오전 02:5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지역
글로벌 기업과 손잡고 블록체인 인력양성 나선다
경북도
온라인 뉴스부 기자 / 입력 : 2018년 08월 27일(월) 22:58
경상북도가 지난 24일 김천 블록체인 AI테크센터에서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과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이스라엘의 블록체인 솔루션 전문기업인 오브(ORBS)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스라엘의 오브(ORBS)사는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려는 솔루션 기업에게 블록체인 기술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 11월에 설립한 스타트업 기업이다. 특히 2018년 2분기까지 기관투자자들로만 1천330억원의 펀딩을 성공한 기술 중심의 블록체인 전문기업이다.
협약을 통해 오브(ORBS)사는 도내 블록체인 아카데미를 개설하고, 현지 전문가를 직접 파견해 교육을 진행하는 한편, 수료생 중 일부를 직접 고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블록체인 기술은 비트코인, 이더리움과 같은 암호화폐가 등장하면서 주목을 받았지만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중요한 탈중앙화와 보안분야의 핵심 기술로써 기존 산업과의 융합을 통해 그 확장성이 무한하다.
하지만, 이러한 산업 수요의 급증에도 불구하고 지역내 블록체인 분야 전문인력과 기업은 턱없이 부족한 실정으로써 향후 블록체인 산업 육성을 위해서는 전문인력 양성과 스타트업 발굴에 힘을 쏟아야 하는 상황이다.
한편, 도는 지난 14일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전문기업인 스위스 해머(Hammer Team)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데 이어 MIT와 공동으로 블록체인 아카데미를 운영하는 이스라엘 오브(ORBS)사와의 협약을 통해 경북의 블록체인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에 매진하고 있다.

송경창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협약을 통해 블록체인 분야 인력양성과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으로 기업이 주도하는 블록체인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는데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온라인 뉴스부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