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일반

경북 수출 2개월 연속 증가세... 광학기기, 반도체 등 호조세

9월 수출 3.9%, 10월 2.6% 증가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0년 11월 19일
경상북도가 코로나19 위기에도 불구하고 9월과 10월 수출액이 각각 33억 달러와 36억 달러로 지난해 동월 대비 3.9%, 2.6% 증가해 2개월 연속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는 경북도가 코로나19 충격으로 올해 5월과 8월에 수출 24억 달러와 28억 달러로 각각 –19.9%와 –17.0%라는 최악의 감소세에 마침내 마침표를 찍고 증가세로 전환했다는 점에서 고무적인 현상으로 보인다.

반면 국가 수출은 9월에는 480억 달러로 7.6%의 증가세를 시현했으나 이번 10월에는 449억 달러로 –3.8%의 감소세를 기록하고 있다.

10월 당월 기준 경북도 10대 수출품목 중 수출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품목은 무선통기기부품(4.1억 달러), 광학기기(2.4억 달러), 반도체(1.4억 달러), 평판디스플레이(1.37억 달러) 등으로 각각 전년 동월 대비 3.3%, 21.7%, 233.7%, 1.3%의 증가세를 보였다.

이는 각 품목별로 총수출액의 70~99% 정도의 압도적인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대중국 수출 호조에 따른 영향으로 분석된다.

반면 무선전화기(3.3억 달러), 열연강판(1.9억 달러), 냉연강판(1.4억 달러) 자동차부품(1.2억 달러) 등은 해외 코로나19 재확산 등에 따른 수요 위축과 수출단가 부진 등의 영향으로 각각 지난해 10월 대비 –20.2%, -3.7%, -15.8%, -9.3%의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10월 당월 기준으로 국가별 수출현황을 살펴보면, 경북도 총수출액 36억 달러 중 28%를 차지하고 있는 수출 1위국 중국이 12억85백만 달러로 6.2%의 증가세를 기록했고, 미국이 2위 수출국, 3위 일본, 4위 베트남, 5위 러시아 순이다. 특히 러시아는 수출액 1.42억 달러로 524.9%의 증가세를 보였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코로나19 장기화 등 수출에 불리한 무역환경에도 불구하고 경북 수출이 2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인 점은 고무적이다”라면서, “그동안 해외수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비대면수출상담회 상시 운영, 글로벌온라인쇼핑몰 입점 확대, 긴급 해외지사화 지원, 수출특별기동반 운영 등 경북수출에스오에스(SOS) 사업을 전방위적으로 추진한 성과로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0년 11월 19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북구미 하이패스IC 신설사업 순조...공정률 68%
3일 구미시 코로나19 확진자 4명 발생
29일 구미시 코로나19 확진자 4명 발생
서재원의 세상읽기(52)]윤여정의 말과 인생
5일 구미시 코로나19 확진자 7명 발생
건강칼럼]2021년 건강검진 무엇이 달라지나요?
김천시, 호흡기·발열환자 “호흡기전담클리닉”이용 안내
김천시 불합리한 규제 ‘시민 공모’로 푼다
˝달빛내륙철도 건설해 달라˝ 영호남 6개 시·도 단체장 호소
에코플라스틱㈜·㈜피엔티, 산업부 지역대표 중견기업 육성사업 선정
최신댓글
"로라" 러시아에서 오러라를 보며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글구 로라는 예뿌기도 하니까요.....
샛오르미가 무리들을 만나 다시 날아오르길 응원합니다!!!!!
"아롱이" 부리가 아름답고 깃털이 영롱해서 아롱이라 부르렵니다.
푸름이 겨울철새인 새하얀 백조가 11월 무리들이 올때까지 여름을 잘 견디어냈으면 하는 마음을 담아 푸름이로 지어봤습니다
샛오르미 (샛오름)- 샛강에서 날아오르길 기원합니다.
구미 + 큰코니 = 구미니
발샛고니 (발검들과샛강에 홀로남은 고니)
'지새우곤' 지(산) 샛(강) 고니. 떠나간 가족과 친구들이 그리워 밤을 지새우는 고니. 사람으로 저 고니를 보자니 아름답지만 고니의 입장에서 생각해봅니다. 외롭고 그리울 것 같습니다. 어느날엔가 문득 정신을 차려보니 모두 떠나갔네요. 저 고니에게 무언가 희망의 메시지를 부여하는 것보다 있는 그대로의 모습대로 고니에게 이름을 불러주고 싶습니다.
백조의 호수가 생각나네요... 곧 다시 날아오를수 있길 기원하며 오름이가 어떨지요...
고니~쟈나 반가운 마음에 나오는 말
오피니언
최근 나이와 상관 없이 허리 통증을 호소하는 사.. 
배우 윤여정이 영화 「미나리」로 영국 아카데미.. 
《천자문》 주석에 “보배로운 옥이 그 길이가 .. 
여론의 광장
구미시설공단, 2020 전국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최우수 달성  
경북도, 문화관광 분야 특별자문역으로 배우 전광렬씨 위촉  
행정직 여성합격자 비율 남성보다 19% 높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