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기고

기고]다시 찾은 구미낙동강체육공원

주태근(구미고1)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3일
ⓒ 경북문화신문
곧 2021년을 바라보고 있다. 올 한 해 동안 우리는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 실패와 극복 등을 겪었다. 그 힘든 가운데에서도 우리를 둘러싼 자연은 어김없이 변화를 맞는듯하다.

학교시험기간이 끝나고 오랜만에 구미 낙동강 체육공원에 들러 강 주변을 산책했다. 이곳은 내가 시간 여유가 생기거나 머릿속이 복잡할 때 자전거를 타고 줄곧 찾던 곳이지만 고등학교 입학 후 한동안 방문이 뜸했던 곳이다.

지난 12월과 2월이 기억난다. 강에는 찬바람 속, 함께 먹이를 찾고 새끼들에게 생존법을 알려주는 청둥오리들이 많았다. 또한 강의 상류 쪽은 비의 양이 적었는지 습지가 매말라 있어 강 특유의 생동감이 느껴지지 않았다. 그리고 펜데믹 현상에 모두 힘들어 할 무렵 수업이 없어 찾은 이곳은 조용한 봄을 맞고 있었다. 벚꽃을 시작으로 금계 국이 피어 여름을 알리는 중이었다. 청둥오리가 떠난 강에는 잉어들이 활기 찬 헤엄을 치고 있었다. ‘집콕’ 생활에 지친 듯 나와서 운동을 하거나 낚시를 하러 온 사람들도 적잖았다.

그리고 오늘 10월의 마지막 날. 오랜만에 찾은 이곳에 많은 변화가 생겼다. 이전과는 달리 초록은 모습을 감추었고 키 높은 갈대가 무성할 뿐이다. 바람에 흔들리며 잔잔한 소리를 내는데 오늘은 달 빛 또한 몹시 환하다. 달빛을 받은 강물이 잔잔하게 휴식하고 있다. 곧 겨울을 맞이할 낙동강의 모습을 생각하니 벌써부터 기대에 찬다.

올 한 해를 돌아보면 비록 코로나19로 인해 예전처럼 자유롭지 못했지만 나는 오히려 조용히 가라앉은 가운데서도 주변 환경변화에 대한 민감한 관찰을 시도했던 것 같다. 정신은 이전 보다 더 자유로워진 것 같다. 전화위복. 위기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다는 깨달음을 얻기라도 한 걸까.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3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서재원의 세상읽기(55)]AZ 백신 접종 후기
구미시 공모직의 무덤? 8개월만에 경제기획국장 사퇴
사라진 샛오르미 괴평 들녘서 발견
김천시, 사망한 참전유공자의 배우자 복지수당 신설
구미수출 아산에 비해 1/3에 불과
“전국개인택시 운수사업자 복지재단 연수원 구미 유치에 최선”
21일 구미시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미리 가 본 박정희대통령역사자료관...이달 30일 예비 개관
구미교육지원청, 2022학년도 초·중학교 통학구역 및 학교군(구) 조정 방안 설명회
구미대 간호학부, 간호교육인증평가 ‘최우수 평가’
최신댓글
샛오르미야 살아 있어서 고마워~~ 경북문화신문 감사해요.
아름다워요!
가까운 곳에 이렇게 좋은 길이 있어서 참 좋습니다.
"로라" 러시아에서 오러라를 보며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글구 로라는 예뿌기도 하니까요.....
샛오르미가 무리들을 만나 다시 날아오르길 응원합니다!!!!!
"아롱이" 부리가 아름답고 깃털이 영롱해서 아롱이라 부르렵니다.
푸름이 겨울철새인 새하얀 백조가 11월 무리들이 올때까지 여름을 잘 견디어냈으면 하는 마음을 담아 푸름이로 지어봤습니다
샛오르미 (샛오름)- 샛강에서 날아오르길 기원합니다.
구미 + 큰코니 = 구미니
발샛고니 (발검들과샛강에 홀로남은 고니)
오피니언
효도는 마땅히 힘을 다하고孝當竭力《논어》 〈.. 
5월 말, 코로나19 예방접종을 하기 위해 병원을 .. 
음식을 짜게 먹는 것이 건강을 해친다는 내용이 .. 
여론의 광장
구미시설공단, 2020 전국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최우수 달성  
경북도, 문화관광 분야 특별자문역으로 배우 전광렬씨 위촉  
행정직 여성합격자 비율 남성보다 19% 높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