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13 오전 11:00: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김천
김천시, ㈜다원넥스트 제2공장 준공
임호성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18일(월) 20:27
김천시 어모면 김천산업단지(2단계)에 위치한 ㈜다원넥스트가 제1공장에 이어 바로 인근에 제2공장을 건설하여 19일 오전 11시 준공식을 갖는다.
ⓒ 경북문화신문

2013년 김천1일반산업단지(2단계) 부지에 입주한 철도장비 부품 제작 기업인 ㈜다원넥스트는 지난 4월 김천시와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하여 5월에 2공장을 착공했다.

현재 ㈜다원넥스트는 서울 지하철 2, 3호선 약 200량, 대곡소사선 지하철 약 40량 등 총 480량에 달하는 전동차 장비 부품을 생산 중 또는 생산 예정에 있으며, 이 중 100량분은 미얀마에 수출하여 국내 철도 장비의 우수성을 해외에 알릴 계획이다.

김천시에는 국내 3대 철도차량 완성 제작업체인 ㈜다원시스를 비롯하여 철도장비 부품 제작업체인 ㈜다원넥스트, ㈜은성테크, ㈜케이에스엠테크 등이 기업을 운영하고 있다.

김천은 한반도 국토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으며, KTX, 경부·중부내륙고속도로가 교차하여 철도 산업이 발달하기에 좋은 교통의 요충지이다.

또한, 김천시에는 현재 김천-거제 간 남부내륙고속철도가 추진 중이고 향후 김천-문경 간 중부내륙고속철도, 김천-전주 간 철도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될 예정으로, ㈜다원넥스트가 제2공장을 김천산업단지에 가동을 시작하면 김천이 미래 철도 산업의 중심으로 성장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천에서는 2019년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역집중 유치업종으로 철도장비부품 제조업을 새로 지정하여 관련 기업체 유치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김천은 향후 철도관련 기업 집중 유치로 철도 르네상스 시대를 선도해 나가는 철도산업의 메카로 우뚝 서서, 북한을 경유하여 중국, 러시아, 유럽으로 철도의 신 실크로드를 개척해 나가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호성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김천대, 경상북도 응급처치 교육사업 위탁기관 선정
오피니언
올 겨울 뜨끈한 정치후원금과 함께
사람들
경상북도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장흔성)가 이민정책연구원(원장 정기선)과 .. 
구미여성인력개발센터·구미여성새로일하기센터(관장 장애란)가 지난 4일 센츄리.. 
구미경찰서(서장 김영수)가 2일 공동체치안 활성화에 기여한 구미시 이재호 통합.. 
구미청년회의소가 11월 29일 호텔금오산에서 창립 45주년 기념식 및 전역식을 겸.. 
법무부 법사랑위원 김천·구미지역연합회에서는 26일 오전 11시 소외계층인 독거.. 
겨울이 시작된 구미시 장천면 오로리에 딸기향이 가득하다. 영농조합법인인 오로.. 
"예갤러리, 초대작가·미협소속 회원에게만 열려 있어 아마추어에게 여전.. 
지역경제산업연구원(이사장 김영식) 지난 21일 IT의료융합기술센터 대강당에서 '.. 
창립 49주년을 맞는 선산청년회의소의 2020년 회장단 이취임식이 23일 오후 5시 .. 
제13대 구미시산악연맹회장을 선출하는 선거가 18일 오후 7시 봉곡동에 위치한 ..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