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5 오후 07:37: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대학관련
고통을 넘GO, 미래를 넘GO, 김천대 최GO !
경북문화신문 기자 / gminews@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3일(월) 13:28
ⓒ 경북문화신문
어떠한 흔들림과 미혹(迷惑)에도 꿋꿋이 미래로 나아간다는 나이 불혹(不惑), 올해로 설립 41주년을 맞는 김천대학교(총장 윤옥현)의 모습이 바로 그 자체이다.

김천대는 지금까지 간호 보건 분야를 중심으로 인문사회 분야, 자연과학 분야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재양성에 힘써 왔다. 그 결과 간호 보건계열 대다수의 학과는 전국적으로 최다의 졸업생이 분포되어 있고, 방사선학과는 2019년 전국 최초 방사선 교육인증 대학으로 선정됐다. 또한 4차산업 시대에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2020학년도에는 실무 중심의 학제 개편으로 그 면모를 더욱 더 공고히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국내 공공기관 연구과제도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 맞춤형 일자리 창출사업, 청년CEO양성, 도시재생사업, 6차산업 교육, 취창업 교육, IT드론 연구사업 등 굵직 굵직한 사업들을 다각도로 전개하고 있다. 또한, 대학 축구계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위용을 떨치고 있는 김천대 축구단은 지역의 엘리트 스포츠 진흥에도 단단히 한 몫을 하고 있다.

전국에서 가장 저렴한 기숙사비(중앙일보 2017)와 많은 장학제도, 낮은 등록금 등은 최고의 교육환경이라고 자부할 수 있다. 특히, 타 지에 거주하는 고교생의 경우 김천시로 전입하면 대학 기숙사비를 4년간 지원되는 받게 되는 혜택도 누릴 수 있다.

김천대는 전통적으로 높은 취업률이 강점인 대학이다. 2017년 발표된 교육부 공시자료에 따르면 취업률 75.8%로 2년 연속 대구경북지역 4년제 사립대학 1위이다. 4년제 국공립대를 모두 포함한 순위로도 전체 2위로 매우 높다. 이는 취업전담부서를 활성화하고 학과별로 취업 전담교수를 별도로 배치한 적극적인 활동이 취업률 제고에 큰 역할을 한 것이다.

지난 해 대학구조조정 평가에서 저조한 평가결과를 받아 큰 충격에 휩싸이긴 했으나 구성원 모두가 혼연일체(渾然一體)가 되어 위기 극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천시와 시의회, 경북도의회, 상생발전위원회 등의 남다른 관심과 기대가 위기 극복에 큰 힘이 되고 있다.

실록의 계절 6월, 봄의 설렘과 여름의 열정은 늘 가을의 풍성한 결실을 예고한다. 위기의 순간마다 슬기로움을 잃지 않고 의연함으로 극복한 김천대. 김천대에는 일신우일신(日新又日新)의 모습으로 늘 도약해 나가는 40대의 중후함을 쭉 이어나갈 것이다.
경북문화신문 기자  gminews@hanmail.net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성장과 발전 멈추지 않는 주인공 되길”
오피니언
기고]물놀이 안전사고 시 행동요령
사람들
구미YES라이온스클럽(회장 이순자)과 구미금오라이온스클럽(회장 김만재)이 지난..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도근희)가 지난 23일 삼성전자 스마트.. 
구미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금순)가 지난 21일 구미시의회 여성의원을 초청해.. 
차 의과학대학교 부속 구미차병원 심혈관센터(센터장 이현상)이 지난 16일 구미 .. 
춤과 음악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청소년들의 꿈을 현실로 만들어주는 제19회 LG드..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도근희)가 10일부터 11일까지 1박 2일.. 
구미시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이중호)이 7일 관내식당에서 연이은 무더위에도 각.. 
1993년 지오반니스가 하와이 카후쿠 지역에 정착시킨 새우요리전문 푸드트럭<지..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 소방안전과 홍원기(1년·18) 학생이 올해 경북 소방공..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 구미·김천지사(지사장 하태선)가 29일 최근 양파,..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