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5 오후 07:37: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대학관련
금오공대갤러리, 6월 남상운 초대展
연잎 모티브, 선염법 통한 표현법 주목
안정분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1일(화) 15:10
금오공대갤러리가 남상운 작가 초대전을 연다. 전시기간은 5일부터 29일까지며 작품 ‘블루문-공간(Blue Moon-space)’시리즈 25점이 전시된다.

남상운 작가의 작품 모티브인 블루문은 연잎이다. 작가에게 연잎은 현실과 가상 사이에 펼쳐진 블루 스크린으로, 무엇이든지 표현할 수 있는 무한한 가능성의 공간이자 가상적 공간으로 인식된다. 작가는 어린 시절 보았던 연잎을 새롭게 해석하여 현대인이 사는 공간으로 재탄생 시켰다. 특히 초기 작품에서 주로 보이는 극사실주의(하이퍼리얼리즘) 기법에 변화를 주어 최근에는 동양화적 기법인 선염법(번짐법)을 사용, 스토리 부여에 힘을 더했다.

남상운 작가는 “작품을 통해 저마다 그려지는 가상의 이미지를 주지할 때 기억 속에 희미하게 걸쳐져 있는 풍경들이 서서히 드러날 것”이라며, “관람객들이 작품을 만나는 시간 동안 마음의 여유와 행복을 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대 회화과와 동대학원 조형대학원 석사(미술학과), 홍익대 박사학위(미술학과)를 받은 남상운 작가는 더숲갤러리, 아트스페이스 어비움 등에서 개인전을 가지고, 100여 회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미술세계 대상전 입선(1993, 2012)을 시작으로 제23회 창작 미협 공모전 대상(2000), 제51회 개천미술 공모전 대상(2001) 등 다수 공모전에서 수상했다. 현재는 경기대 예술대학원 초빙교수로서 경기대를 비롯해 서울교대, 전남대 등에 출강하고 있다.

한편, 오는 7일 열리는 오프닝 리셉션과 12일 열리는 작가와의 대화 시간에서 작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이야기를 작가와 직접 나눠볼 수 있다. 시민과 학생들을 위해 무료로 운영되고 있는 금오공대갤러리는 월~토요일(일요일 및 공휴일 휴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문을 연다.
안정분 기자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이름 비밀번호
스팸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교육·복지
“성장과 발전 멈추지 않는 주인공 되길”
오피니언
기고]물놀이 안전사고 시 행동요령
사람들
구미YES라이온스클럽(회장 이순자)과 구미금오라이온스클럽(회장 김만재)이 지난..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도근희)가 지난 23일 삼성전자 스마트.. 
구미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김금순)가 지난 21일 구미시의회 여성의원을 초청해.. 
차 의과학대학교 부속 구미차병원 심혈관센터(센터장 이현상)이 지난 16일 구미 .. 
춤과 음악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청소년들의 꿈을 현실로 만들어주는 제19회 LG드..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도근희)가 10일부터 11일까지 1박 2일.. 
구미시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이중호)이 7일 관내식당에서 연이은 무더위에도 각.. 
1993년 지오반니스가 하와이 카후쿠 지역에 정착시킨 새우요리전문 푸드트럭<지..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 소방안전과 홍원기(1년·18) 학생이 올해 경북 소방공..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 구미·김천지사(지사장 하태선)가 29일 최근 양파,..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제휴문의 구독신청 찾아오시는 길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청소년보호정책 지난기사
상호: 경북문화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4-81-47139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발행인 : 고상환/ 편집인 : 안정분
mail: gminews@daum.net / Tel: 054-456-0018 / Fax : 054-456-955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다01325/등록일:2006년6월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상환
Copyright ⓒ2015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 본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