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교육

구미대, 축구부 창단

수원 삼성 MF 출신 김은철 감독 지휘봉 맡아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06일
ⓒ 경북문화신문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가 지난달 27일 남자 축구부 창단식을 가졌다.

이로써 구미대는 올해 4월 배구부 창단에 이어 전국 전문대학에서 유일하게 남자 축구부와 배구부를 보유한 대학이 됐다.

구미대 성실관 시청각홀에서 열린 축구부 창단식에는 정창주 총장을 비롯 대한축구협회 산하 한국대학축구연맹(KUCF) 등 축구 관계자, 감독과 선수, 학부모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구미대는 축구부 초대감독으로 김은철(46) 감독을 선임했다. 김 감독은 K리그 원년(1980년) 구단이자 원년 우승팀인 할렐루야 축구단 출신으로 수원 삼성에서 미드필드로 활약했다. 지도자로서는 경기 고양고교(고양시)에서 축구부 코치와 감독을 역임했다.

축구부는 현재 김 감독과 선수 16명이 구성돼 지난 12월11일 대한축구협회로부터 인가를 받았다. 내년에는 코치 등 코칭스태프를 구성하고 선수를 25명 내외로 보강할 예정이다.

이날 정창주 총장은 대학축구연맹과 경상북도축구협회, 구미시축구협회에 각각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어 경상북도축구협회와 구미시체육회, 스포츠웨어 전문회사 애플라인드로부터 선수들을 위한 용품과 유니폼 지원 전달식도 가졌다.

김 감독은 “구미에는 천연잔디구장이 많고 전국체전 후에는 10개 구장으로 늘어나 운동 환경이 잘 갖춰진 장점이 있다”고 밝히고 “창단팀으로 선수들이 출전기회가 많아 자신의 기량을 맘껏 펼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내년 초 춘계대학축구연맹전을 시작으로 전국체전 등 다양한 대회에 출전해 16강을 목표로 현재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며 각오를 밝혔다.

정창주 총장은 창단사에서 “축구부와 배구부가 있는 전문대학은 전국에서 구미대가 유일하다”며 “지역 체육의 저변 확대와 활성화에 밑거름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06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3명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2명
구미 코로나19 확진자 64명
금오산 뒷길(수점리 방향) 도로 개통
코로나 비대면 깜깜이 선거...후보자 토론회 횟수 늘려야
산동면 읍승격 본격화...설문조사 4월 10일까지
구미시, 코로나19 재난긴급생활비 지원
남구미IC부근 임시 화물자동차 주차장 조성
경북도 코로나19 확진자 총 1,218명
구미시노인회 8대 지회장 최경호 선출
최신댓글
경주최씨 문중에선 25%해당 면적을 영구무상임대하고, 절대다수 주민단체가 반대하는데도 부결된 결정을, 며칠새 손바닥 뒤집듯 번복한 것은 공원개발 목적이 아닌 아파트이득이 목적 지역의원들과 업자들간 뒤가 의문스럽다. 시에선 명명백백 밝혀야 하고, 의원들은 선거때 청소해야..
누구를 위한 꽃동산인가? 꽃동산 가결은 재재상정해야하고 지역민의의사를 무시한 시의원들은 시의원직을 내려 놓아야 한다.
축하드립니다. 안대표님의 색깔을 잘 드러내서 좋은 언론인이 되세요.
근데 현실과 사진이 너무 달라용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어려울 때마다 지역주민의 애환을 근심해야 합니다. 안 부장님. 열심히 사실 것이라고 믿습니다. 아름답고 때론 악몽이었던 추억, 거름삼아 앞만보고 가세요. 화이팅, 안. 정.분
박통업고 고만 나와라. 수십년 많이도 속았다 아이가? 고마해라. 하와이나 가서 놀다 오너라.
오피니언
이른바 선거제 개혁 입법은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최근 SNS에서 ‘무법천지 장면’ 이라는 .. 
융(戎)과 강(羌)은 모두 중국 서쪽 오랑캐로, 오.. 
여론의 광장
구미, 착한 임대인 시민운동 전개  
경북 온정의 물결, 코로나19 다 함께 극복해요!  
김영호 (사)구미중소기업협의회 회장 취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