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칼럼

편집장의 편지]식물수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1년 10월 23일
ⓒ 경북문화신문
때아닌 한파 특보가 내려진 10월의 어느 일요일 오전, 일기예보와 달리 가을 햇살이 따사롭다. 구름 한 점 없는 파란 하늘, ‘청명(淸明)하다’는 말은 아마 이럴 때 쓰는 표현이 아닐까 싶다.

사람이 살 수 있는 곳에 식물도 살 수 있다는 기본적인 생각과 가을 햇살은 식물도 좋아할 거라는 믿음으로 사무실 안의 식물들을 밖으로 내놓았다. 가능하면 직접적인 접촉을 피하면서 조심조심.

얼마 전 식물세물화가의 칼럼을 인상 깊게 읽었다. 식물은 누군가 자신을 만지는 것을 느낄 수 있지만 자신에게 위험한 접촉과 그렇지 않은 접촉을 구별할 수 없단다. 즉 식물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해치지 않을 마음으로 만지더라도 식물에게는 전혀 좋을 게 없다는 것. 물론 이 같은 추측에는 식물은 촉각을 느낄 수 있다는 전제가 깔려 있다.

잎에 들어오는 곤충을 통해 양분을 섭취하는 파리지옥은 잎을 만지기만 해도 곤충이 들어왔다고 착각해 잎을 닫아버린다. 누군가 잎에 손을 갖다 대면 잎을 빠르게 오므리고 몇 분 후 다시 제 상태로 돌아가는 미모사도 사실은 위험인자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함이란다. 미모사의 영어 이름이 ‘터치 미 낫’. 이름조차 ‘나를 만지지 마세요’라니 직접적인 접촉을 원치 않는것은 분명한 듯하다.
 
그동안 식물을 인테리어 소품 중 하나로만 생각했다. 물을 너무 많이 주어 뿌리를 썩게 하고, 해를 쬐인다고 잎이 타들어가도록 하고...어리석은 내가 식물들에게 저지른 죄들을 하나씩 깨닫는 순간, 나의 돌봄에 따라 식물들이 달라지는 모습을 보면서 하나의 생명체로 인식하기 시작했다.

어쩌다 사무실에 식물 하나를 들여놓고 나니 어느새 입구를 가득 채우고 있다. 출근을 하면 물을 주거나 시든 잎을 정리하는 것으로 업무가 시작된다. 넘치지도, 모자라지도 않게 딱 적당한 관심만 일정하게 유지해주면 늘 싱싱한 새잎과 꽃을 내어준다. 그저 바라만 보아도 좋다. 그동안 애정이라고 생각했던 것은 한갓 나의 욕심이었음을.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1년 10월 23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애정이라 생각했던 것이 욕심일 수 있다는 말이 인상깊게 다가오네요! 잘 읽었습니다.
11/10 23:41   삭제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구미·김천 상생, 대성저수지 관광휴양시설 개발 제안
구미 지산샛강 고니 사진공모전
앞으로, 제대로 나를 위해 `이재명`
구미시의회 `부동산 투기` 안장환 의원 제명 결정
대구취수원 구미이전 용역결과 `타당성 없음`
구미여협, 신경은 회장 취임
경북도, 탈원전 정책에 따른 피해지역 보상방안 마련 촉구
구미대 김기홍 처장, 국방부장관 표창장 받아
구미시, 올해부터 영아수당 매월 30만원 지원
구미시의회 제255회 임시회 개회...18~25일까지
최신댓글
문화관광 차원에서도 충분히 가치가 있는 천해의 자연을 이용해 구미를 알릴 수 있고 사계절 내내 특성을 가지고있는 구미로써는 귀중한 자원이다. 앞으로는 무혀의 유혀의 문화관광이 경쟁력이될것이다 지산샛강에는 그외에도 많은 철새들이 해마다 찾아오고 있는 습니다
사진은 언제든 찍어도 되지요. 접수를 그때부터 한다는 것이지요.
와 이런 사진전도 다 있네? 근데 꼭 1월 24일 부터 찍어야 되요?
최고 앞에 사진 정말 잘 찍었네요... 예술이다
멋지게 재기하는 모습 기대합니다. 바닥을 쳤으니 이제는 더 크게, 단단하게 올라갈 길만 남았습니다.
지산샛강 큰고니 제2의고향 구미 top입니다. 월동36일…재두루미3마리, 두루미1마리도 있어요.
고니 축제 좋아요~~
그렇네요, 구미는 3조원이 아니라 5조원 정도 돼야 됩니다. 김천구미역까지 자동차전용도로 깔고 구미 순환도로 만들고... 일 좀 뽄대나거로 합시다,. 아울러 시의원, 도의원 여러분도 예산가지고 장난치지 말아야 합니다.
1조 5,060억원을 편성
구미시 내년도 본예산이 41억 억원이 삭감돼 1조 2,019억원으로 확정???
오피니언
《천자문》의 주석에 “배움이 넉넉해지면 맡은 .. 
지금 전 세계를 끔찍한 상태로 몰아가고 있는 바.. 
코로나 19가 우리의 일상생활을 바꾸고 있다. 외.. 
여론의 광장
상주자전거박물관 새 단장 재개관  
박정희대통령 탄생 104돌 숭모제례만 지내  
`김천복지재단` 도내 최초 출범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