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일반

해평취수원 상생 구미연합회 ˝취수원 다변화 협정서대로 이행˝ 촉구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2년 08월 15일

↑↑ 해평취수원 상생 구미연합회가 지난해 7월 12일 구미시청 본관 앞에서 '해평취수원 대구 공동사용을 수용하라'는 기자회견을 했다. (경북문화신문DB)
ⓒ 경북문화신문
지자체장이 바뀌면서 대구취수원 구미이전이 무산될 위기에 놓이자, 이를 찬성해왔던 시민들이 당초의 협정대로 이행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해평취수원 상생 구미연합회(회장 김기완)는 15일 성명서를 내고 "취수원 다변화 협정은 지난 4월 환경부장관, 대구시장, 경북도지사, 구미시장, 수자원공사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됐고, 6월 30일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 협정이 지켜지지 않는다면 누가 행정단체를 신뢰할 것이냐"며 원인을 제공한 구미시장에게 협정대로 지켜 줄 것을 촉구했다. 이어 "이달 29일까지 가시적인 결과를 제시하지 못한다면 구미시민과 대구시민이 약속한 협약을 깨뜨린다고 생각하고 그 원인제공자에 대한 실력행사를 할 것이다"고 알렸다.  

또 구미시가 얻는 실질적인 이득이 없다는 구미 시장의 발언과 관련해 "구미하수처리장 및 중앙하수처리장 시설 현대화, 생태축복원, 국가습지생태공원 조성, KTX역 신설 등이 협정서에 포함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지역 국회의원과 구미시장이 제기하고 있는 해평취수원 구미보 이전과 관련해서도 "새로운 개발제한구역 설정으로 인해 상류지역인 의성과 상주 지역간의 갈등을 유발시킬 형국이 될 것이며, 그 협상 또한 언제 끝날지 장담할 수 없는 상태가 된다"며 "이는 결국 대구취수원의 구미 이전을 포기하자는 뜻이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에게도 지난 4월 맑은 물 나눔과 상생발전에 관한 협정이 유효한지 무효한지 답변을 촉구했다. 만약 유효하다면 하루 빨리 구미시와 대구시의 상생을 통해 대구경북이 하나되는 것에 발벗고 나서 주길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해평취수원 상생 구미연합회는 "낙동강 신화, 취수원 다변화 협약에서 시작될 것임을 확신한다"며 "취수원 다변화 협약의 신속하고 가시적인 추진을 바란다"고 거듭 강조했다.



안정분 기자 / 입력 : 2022년 08월 15일
- Copyrights ⓒ경북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편집장의 편지]장채영 공연기획자가 남긴 것
김장호 구미시장 `도청 재직시 2천만 원 개인 홍보비 지출 의혹` 보도 반박
대구경북신공항 배후도시 구미 `공항경제권 특례도시` 지정 추진
47년된 구미대교 노후화 `대체교량 건설 시급`
23회째 했던 민간사업이 갑자기 시장 소관사무?
구자근 의원 초청, 원희룡 국토부장관 구미 두번째 방문
인사]구미시의회
구미시, 불법주정차 단속 유예
`구미시민 배구로 하나로 뭉쳤다` 3년 만에 개최 `LG주부배구대회`
구미, 주민자치위원회 2년, 주민자치회 전환은 언제?
최신댓글
정말 많이 아쉬움이 느낍니다. 구미 시청에 일을 일답게 하는 공무원이 이직 하다니 정말 섭섭합니다. 기획자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모르는 사람은 너가 없어도 돌아간다는 식의 말을 하겠지만 떠나버린 전문가의 자리는 시간이 조금만 지나면 쯧쯧
잘 읽었습니다. 역사는 알면 알수록 어렵고, 신비롭고, 재미가 있습니다.
꼭 필요하지만~ 쉽게 접할 수 없는 교육인데~ 찾아와서 1:1로 진행해주신다니 너무 좋네요~👍
시장에 오시는 분들도 함께 교육받으면 좋겠어요
전통시장에 꼭 필요한 안전교육입니다. 바쁜 전통시장의 특성을 고려하여 찾아가는 교육을 선보이다니 감사한 일입니다.
일상의 안전을 책임지는 교육 멋집니다~ 경북안전교육협회 화이팅입니다~
소화기 사용법 일반인들도 잘 모르는 경우 있어요 실내에서 요리실습하는데 옆에 소화기 갖다놨더니 이거 우찌 사용하노 하시더라구요 심폐소생술 소방안전 누구나 알고 있어야 하는 꼭 필요한 교육입니다
전통시장에 꼭 필요한 교육이네요~
금오산의 개발이 구미시민의 경제부흥에 큰 도움이 된다는걸 구미시민은 알고 있는데...현실은 말보다 행동을 우선시해야 하는데 말만큼 행동으로 옮기지못함을 한탄할 뿐이네~~
구미에 거주하지만,인근에 위치한 선산을 한번씩 가게되는 경우가 종종있다. 그럴때마다 느끼는 바였는데,중요 문화사찰들이 참 많구나!하고 생각으로만 하곤했었는데, 이렇게 해설사님의 글을 읽다보면 감탄사가 절로 나오게 된다.나혼자 보기엔 너무 안타까움마져 든다. 많은 구미시민이나 선산군민들이 이러한 글을 통해서라도 우리 주위에 중요 문화재나,인재들에대해 조금이라도 알아 갈수있는 시간을 가져볼수 있다면...하는 아쉬움이 남는다...또한 해설사님의 건강과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해드리고 싶다.
오피니언
"얼마 전 영천의 은혜사를 방문했다가 성보박물.. 
 
《천자문》 주석에 “절차탁마는 강습하고 사욕.. 
여론의 광장
팝스타 올리비아 뉴턴 존을 추억하며  
`갤럭시로 보는 세상, 포토 콘테스트` 삼성 갤럭시 전국 사진 공모전  
sns 뉴스
제호 : 경북문화신문 / 주소: 경북 구미시 지산1길 54(지산동 594-2) 2층 / 대표전화 : 054-456-0018 / 팩스 : 054-456-9550
등록번호 : 경북,다01325 / 등록일 : 2006년 6월 30일 / 발행·편집인 : 안정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분 / mail : gminews@daum.net
경북문화신문 모든 콘텐츠(기사, 사진, 영상)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경북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합니다.